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비뇨기과 조혁진 교수가 국제학술지 세계내비뇨학회지의 2015년 최고심사위원에 선정됐다. 세계내비뇨학회지는 비뇨기과 영역 로봇 복강경 수술과 요로결석 관련 가장 권위 있는 학술지다.

세계 연구자가 학술지 게재를 위해 연구 논문을 제출하고 그 분야 심사위원이 학술지에 실릴 만한 가치가 있는지 심사하며 수정 보완 의견을 준다. 조 교수는 이 활동을 활발한 공로를 인정받아 세계 20명의 석학과 함께 최고심사위원에 선정됐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