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전 8시46분께 대구시 중구 태평로2가 유니온관광호텔에서 불이 났다. 연기가 퍼지자 투숙객 22명 모두 밖으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다고 대구시소방본부는 밝혔다.

소방서 관계자는 "담배꽁초 불씨가 주변 물질에 옮겨붙어 불이 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