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대한스키협회 회장으로 선출

입력 2016-08-11 16:26 수정 2016-08-11 16:28
신동빈(62) 롯데그룹 회장이 제21대 대한스키협회 회장으로 11일 선출됐다.

신 회장은 2014년 11월 대한스키협회 회장에 처음 취임했다. 올해 3월 대한스키협회와 국민생활체육 전국스키연합회가 통합하면서 통합 대한스키협회 회장으로 추대된 바 있다.

신 회장의 임기는 2020년 12월까지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키 종목에서 첫 메달 획득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신 회장은 6월 멕시코 칸쿤에서 열린 제50차 국제스키연맹(FIS) 총회에서 집행위원으로 선출됐다. 신 회장은 국제무대에서 한국 스키종목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주요 정책 의사 결정에 참여하게 된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