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과학원, 멍게 항균물질 추출

입력 2016-08-10 18:25 수정 2016-08-11 01:04

지면 지면정보

2016-08-11A28면

영남 브리프
국립수산과학원은 붉은멍게의 장에서 분리해낸 ‘슈도알테르모나스’라는 미생물에서 항균물질인 ‘슈덴’을 생산하는 기술을 개발해 민간 기업에 기술이전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슈덴은 미생물이 분비하는 천연 항균물질로 가축이나 양식어류의 사료 첨가제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해당 업체는 2~3년 뒤 제품을 개발해 대량 생산할 것으로 예상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8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34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