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연강재단 서울대병원에 1억 지원

입력 2016-08-10 18:16 수정 2016-08-11 05:11

지면 지면정보

2016-08-11A32면

두산연강재단(이사장 박용현)은 10일 암 연구 활성화를 위해 써달라며 서울대병원에 연구비 1억원을 전달했다.

이 연구비는 장진영 서울대병원 외과 교수의 ‘원위체절제술에서 자동 봉합기 종류에 따른 췌장루 발생에 관한 다기관 연구’를 비롯해 이민재 교육인재개발실 교수, 윤정환 내과 교수 등 3명 교수의 암 관련 연구에 지원될 예정이다. 두산연강재단은 2006년 서울대병원과 암 연구비 지원 관련 협약을 맺고 매년 1억원씩 현재까지 총 11억원을 지원했다.

안대규 기자 powerzani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