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환수 국세청장이 10일 전국세무관서장 회의가 열린 정부세종청사 회의장에 들어서고 있다. 국세청은 이날 회의에서 경영 애로 기업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세무조사와 사후 검증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