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패션부문의 제조·직매형 의류(SPA) 브랜드인 에잇세컨즈가 가수 지드래곤(사진)과 모델 계약을 체결하고 협업 의류 라인을 선보인다고 8일 발표했다. 올 하반기 중국에 1호 매장을 내면서 브랜드 인지도를 빠르게 높이기 위해 내린 결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지드래곤은 1년간 한국과 중국에서 에잇세컨즈 광고 모델로 활동한다. 또 에잇세컨즈와 협업해 의류라인 ‘에잇 바이 지드래곤’과 ‘에잇 바이 지디스픽’을 선보인다.

지드래곤은 이번 협업 라인에서 용 문양 디자인, 글씨체를 개발했다. 또 ‘스카잔(화려한 자수무늬가 새겨진 집업 재킷)’ ‘디스트로이드 진(찢어진 청바지)’ 등 제품 디자인에도 참여했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