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의 대학생 사회봉사 프로그램인 ‘러브지니’에 참가하고 있는 학생들이 지난 5일 서울 영등포의 골목을 찾아 벽화 그리기 봉사를 했다. 삭막하고 어두운 뒷골목에 활기를 불어넣자는 취지다. 러브지니는 LG전자의 도움을 받아 대학생들이 직접 사회봉사를 기획하고 실천하는 프로그램이다. 참가자에게는 LG전자 입사 지원 시 가산점을 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