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의원, 오세훈 전 서울시장 조찬 회동 한 이유…

입력 2016-08-08 10:02 수정 2016-08-08 10:02
새누리당 8·9 전당대회를 하루 앞둔 8일 비박(비박근혜)계 단일후보인 주호영 의원이 여권의 잠재적 대선후보군으로 분류되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만났다.

주호영 의원은 이날 오전 여의도 한 식당에서 오 전 시장과 50분가량 조찬회동을 하고 이번 전당대회에서 혁신의 기치 아래 힘을 모으기로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주 의원은 기자들과 만나 "어떻게 하면 당을 혁신하고 내년 정권 재창출을 하는데 힘을 모을 수 있는지 상의하는 자리였다"며 "깨끗한 새 정치의 원조인 오 전 시장으로부터 혁신을 바라는 사람들이 힘을 모으는 방법을 조언받았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38명 35%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72명 6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