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대표 차남규)은 지난 6일 대구 수성구의 국내 최대 두꺼비 산란지(망월지)에서 쓰레기 수거 등 환경보호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생명 사내 청소년봉사단 ‘한화해피프랜즈’와 임직원 등 50여명이 함께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