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경기지사 "대통령, 야당 지도부와 사드 논의를"

입력 2016-08-07 18:56 수정 2016-08-08 00:26

지면 지면정보

2016-08-08A6면

정가 브리핑
남경필 경기지사(사진)는 7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일부 의원이 사드(THAAD·고(高)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문제 논의를 위해 중국을 방문하는 것을 비판했다. 남 지사는 이날 그의 페이스북에서 “균형 잡힌 외교력 발휘를 위해 여야가 동행하는 ‘국회대표단’ 형식을 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에게도 “어려운 상황에서 내린 결정이니 국민과 소통하되 흔들리지 말아야 한다”며 “이른 시간 내 여야 지도자를 만나고 야당 대표들에게 협조와 동의를 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