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브라질 올림픽파크에 갤럭시 스튜디오 오픈

입력 2016-08-05 09:37 수정 2016-08-05 09:37

삼성전자가 2일(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파크에서 최신 갤럭시 스마트폰과 가상현실VR 기기를 체험할 수 있는 ‘갤럭시 스튜디오’ 개관식을 진행했다./ 제공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오는 6일(현지시간)부터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파크에 최신 갤럭시 스마트폰과 가상현실(VR) 기기를 체험할 수 있는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한다.

‘갤럭시 스튜디오’에서는 삼성전자의 최신 기술과 제품을 통해 다양한 방식으로 올림픽을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다. 스튜디오를 방문하는 올림픽 팬들과 선수들은 4D 익스트림 카약 존에서 올림픽 종목인 카약을 4D 의자와 ‘기어VR’를 통해 즐길 수 있고 갤럭시 S7 엣지를 체험할 수 있다.

또 방문객들에게 올림픽 스포츠 종목을 모티브로 디자인된 22개의 올림픽 기념 핀과 브라질을 상징하는 8개의 핀도 증정한다. 삼성전자는 브라질 전국 주요 지역에도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하며 브라질 전역에 올림픽 열기를 전파하고 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