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은 기자] 개포주공3단지 재건축 아파트인 디에이치 아너힐즈가 4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로 부터 분양보증을 받았다. 이번에 재심사를 요청한 분양가는 평균 4137만원(3.3㎡ 당)이다.

개포주공3단지재건축조합 관계자는 “당초 이사회와 대위원회를 통해서 결정된 가격은 3.3㎡기준 4178만원 이었으나, 일반 분양가의 1% 범위 안에서 분양가 조정 권한을 조합장에게 위임 받은 조합장이 국가시책에 부응하는 차원에서 이사회 의결 분양가격의 1%를 더 낮추기로 결정하고 4137만원으로 심의를 신청했다”고 말했다.
‘디에이치 아너힐즈’는 바로 강남구청에 분양승인을 받고 분양을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 앞으로 계획은 오는 19일 모델하우스를 다시 열고 24일 1순위 청약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디에이치 아너힐즈는 총 1320가구(전용 49~T148㎡) 중 69가구(전용 84~131㎡)를 일반분양 한다. 모델하우스는 도곡동 힐스테이트 갤러리(서울시 강남구 도곡1동 914-1) 3층 'THE H Gallery’에 마련되어 있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