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코리아는 백범 김구 선생이 ‘광복조국(光復祖國)’이라고 쓴 휘호(사진)를 문화유산국민신탁에 4일 기증했다. 이 유물은 김구 선생이 1948년 3월1일 독립운동가 송재준 선생을 위해 쓴 것이다.

스타벅스는 지난해 광복 70주년을 맞아 제작한 머그·텀블러·카드 판매 수익금으로 문화유산 보전기금을 마련해 개인이 소장 중이던 김구 선생의 친필 휘호를 구매한 뒤 기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스타벅스는 지난해 김구 선생의 ‘존심양성(存心養性)’ 휘호를 구매해 기부했다. 이석구 스타벅스코리아 대표(왼쪽 세 번째)는 “김구 선생의 친필 휘호 유물을 많은 시민과 나누기 위해 기증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