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무재해 1000일 돌파

입력 2016-08-03 17:47 수정 2016-08-04 00:52

지면 지면정보

2016-08-04A12면

국내 정유업계 최초
현대오일뱅크의 무재해 기간이 1000일을 돌파했다. 현대오일뱅크는 2013년 10월31일부터 이달 3일까지 1007일 동안 공장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연속 무재해 기간이 1000일을 넘어선 것은 국내 정유업계에서 처음이다. 기존 최고 기록은 1989년 세워진 810일이다.

도병욱 기자 dod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