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조 톡톡
국내 법률 서적과 자료들이 영국 옥스퍼드대의 교육자료로 사용된다.

대법원 법원도서관(관장 김기정)과 영국 옥스퍼드대 법학도서관은 2일 영국 현지에서 ‘대한민국 법률 도서 기증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맺었다. 법원도서관은 옥스퍼드대에 한국 법률 서적과 자료를 기증하고, 옥스퍼드대는 이 서적과 자료를 교수와 연구원, 학생들이 손쉽게 열람·이용할 수 있도록 협력할 방침이다. 또 법원도서관과 옥스퍼드대는 각국의 법률 정보를 수시로 교환하기로 했다. 법원은 2007년부터 미국과 독일의 7개 대학 및 연구소와 법률도서 기증에 관한 MOU를 체결하고, 지난해까지 총 976종 2774권의 법률 서적을 기증했다.

김인선 기자 indd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