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생체인증 방식 'KT 인증' 출시…목소리로 본인확인

입력 2016-08-02 09:59 수정 2016-08-02 09:59
PIN·지문·목소리로 인증
"차세대 인증플랫폼으로 키운다"

사진=KT 제공

KT는 생체인증으로 휴대폰 본인확인과 결제가 가능한 'KT 인증'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KT 인증은 이용자 본인만이 사용할 수 있는 핀(PIN)이나 지문, 목소리를 등록한 다음 휴대폰 본인확인 및 휴대폰 결제 이용 시 인증수단으로 쓸 수 있는 무료 앱(응용프로그램)이다. 지난 6월 생체인증에 관한 국제표준규격인 FIDO로 부터 인증받은 기술방식을 도입했다.
현재는 이름과 전화번호 입력만으로 휴대폰 본인확인이 가능하다. 오는 10월부터는 목소리를 통한 인증 방식을 도입하고, 휴대폰 결제 시에도 이용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KT인증은 문자메시지 인증정보 대신 휴대폰에 저장된 저장매체인 유심(가입자식별모듈)을 활용해 해킹이나 스미싱(문자메시지를 이용한 전자금융사기) 등으로부터 안전하다.

만 14세 이상의 KTKT 알뜰폰 고객, 법인폰 가입자는 KT 인증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애플 iOS 버전은 개발을 완료해 등록 절차를 밟고 있다.

최정윤 KT 플랫폼사업기획실 융합서비스개발담당 상무는 "향후 금융권 비대면 인증과 간편로그인, 온·오프라인 연계(O2O) 서비스, 사물인터넷(IoT) 등에도 범용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차세대 인증플랫폼으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