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은 1일 전통부채 4000개를 제작해 고객접점 부서에 비치하고 고객사에 배포했다고 밝혔다.

예탁결제원 측은 "고객들의 사무실 실내온도에 대한 민원 해소와 증권시장 활성화 기원 차원에서 전통부채를 나누어 주는 행사를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예탁결제원은 정부의 에너지 절약운동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최저 실내온도를 28도 이상으로 유지하고 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