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그룹, 이건음악회 아리랑 공모전

입력 2016-08-01 10:54 수정 2016-08-01 11:00

이건창호 및 이건산업 등 이건그룹이 ‘이건음악회 아리랑 편곡 공모전’을 통해 올해 제27회 이건음악회의 피날레를 장식할 엔딩곡의 주인공을 찾는다. 이번 공모전은 한국 대표 민요인 아리랑을 이건음악회의 초청 연주자의 특색에 맞추어 편곡하는 공모전이다. 전도유망한 음악가를 발굴하고 세계적인 연주자가 해당 곡을 직접 연주한다.

올해 연주자는 수려한 외모와 천재적 연주로 유명한 클래식 기타리스트 밀로쉬 카라다글리치다. 기타 독주와 함께 현악 7중주단의 협연으로 이뤄지며, 10월 15일부터 22일까지 전국에서 7회 열린다. 공모전 접수기간은 25일까지로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수상작은 카라다글리치가 심사하며 최우수팀에게는 상금 100만원을 수여한다.

김정은 기자 likesmil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