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금융지주(84,300500 -0.59%)의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한국투자베트남ETF적립식랩'을 신규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한국투자베트남ETF적립식랩은 한국투자증권의 자산관리 전문가가 가입자의 투자목적에 맞춰 베트남 관련 상장지수펀드(ETF)에 적립식으로 투자하는 상품이다. 운용 초기에는 국내 최초 베트남 ETF인 'KINDEX베트남VN30(합성)ETF'에 투자하며, 앞으로 베트남 관련 ETF가 신규 출시되면 투자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신긍호 고객자산운용부 상무는 "이번 상품은 일반투자자들이 낮은 비용으로 쉽게 투자할 수 있고 적립식 투자로 매입단가를 낮추는 효과가 있는 만큼, 베트남 시장에 관심있는 사람들의 중장기 투자처로 적합하다"고 말했다.
최소 가입금액은 30만원이며, 최소 추가 입금액은 10만원이다. 수수료는 후취 1.5%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truefriend.com) 및 고객센터(1544-5000,1588-0012)로 문의하면 된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