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롯데건설은 오는 9월 서울시 금천구 독산동 ‘롯데캐슬 골드파크 3차’의 단지 내 상업시설인 ‘마르쉐 도르 애비뉴'를 분양할 예정이다.

롯데캐슬 골드파크 3차 상업시설 마르쉐 도르 애비뉴는 작년 공급된 롯데캐슬 골드파크 2차 단지의 상업시설 ‘마르쉐 도르’에 이은 후속 물량이다. 이 상가는 청약접수 당시 최고 59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조기 계약 마감을 기록했다.

마르쉐 도르 애비뉴는 서울시 금천구 독산동 441-14번지 일대에 조성된다. 작년 4월 분양해서 단기간에 완판을 기록한 3차 단지(1236가구 규모)의 지하 1층~지상 2층에 들어선다. 점포수는 190여개다.

복합단지 내 약 260m 길이의 카페거리를 사이에 둔 대면 상가형 스트리트몰로 조성된다. 함께 들어서는 롯데마트와의 시너지 효과가 예상된다. 규모가 큰 만큼 소비자들의 인지도가 높은 프랜차이즈 브랜드 중심의 구성이 기대된다는 게 롯데건설의 설명이다.
서쪽으로는 약 260m 길이에 달하는 테라스형 카페거리가 조성된다. 단지 내 축구장 크기(폭 약 40m)의 중앙광장과 이와 연계된 테라스형&몰형 상업시설로 구성된다. 인근으로 축구장의 약 2.6배 규모의 대형 근린공원 및 벚꽃십리길, 문화, 체육시설도 계획됐다.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아파트 및 오피스텔 4400여가구가 입주할 예정인 독산동 롯데캐슬 골드파크 주거복합단지의 자체 수요를 갖췄다. 관공서 및 대형근린공원 이용객 등 유동인구도 풍부하다. 상업시설 노후화가 진행된 금천구, 구로구 지역의 광역 수요도 기대된다는 평가다.

모델하우스는 오는 9월 금천구 시흥대로 301에 마련될 예정이다. 입점은 2018년 10월 예정이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