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 브리핑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는 31일 손학규 전 고문의 정계 복귀에 대해 “손 전 고문이 더민주를 탈당할 것 같지는 않다”고 전망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한 기자간담회에서 “손 전 고문이 일정한 역할을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왔다. 정계 복귀 소식은 굉장히 반가운 일”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전남 강진에서 머물며) 좋은 구상도 많이 했을 것”이라며 “여의도 정치와 한발 떨어져 한 구상을 잘 풀어주면 더민주가 성장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