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물러설 곳 없다"…사실상 정계복귀

입력 2016-07-30 01:47 수정 2016-07-30 01:47

지면 지면정보

2016-07-30A6면

손학규 전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사진)이 사실상 정계 복귀를 선언했다.

손 전 고문은 29일 전남 해남문화원에서 문화예술계 지지자들이 주최한 ‘손학규와 함께 저녁이 있는 문화한마당’을 찾아 행사 말미에 “더 이상 물러설 데가 없다는 것을 느낀다. 국민에게 꿈과 희망으로 되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이 같은 그의 발언에 지지자들은 ‘손학규’를 연호했다.

손 전 고문은 행사를 마치고 나오면서 기자들과 만나 정계 복귀 선언으로 해석해도 되느냐는 질문에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았다. 손 전 고문을 수행하는 한 관계자는 “지금까지 듣지 못한 수위의 내용”이라며 “조만간 공식 발표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3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00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