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 외국인 관광객들의 1인당 면세점 구매액이 작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 소공동 롯데면세점 본점에서 29일 관광객들이 쇼핑을 하고 있다.

신경훈 기자 khsh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