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발기업 하이모가 ‘하이모 여의도지점’을 새로 연다고 29일 발표했다.

서울시 여의도동 한마루빌딩 3층에 신설되는 여의도지점은 하이모의 60번째 직영점이다. 대형쇼핑몰인 IFC몰과 가깝고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인 만큼 점심시간 동안 직장인들이 쉽게 방문할 수 있다. 하이모 브랜드를 알리는 대표매장으로서의 기능도 하게 된다.

여의도지점은 모발 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관리부스와 상담실, 쇼룸 등 편의시설을 갖췄다. 모발·헤어스타일 전문 컨설턴트에게 탈모 관련 상담을 받을 수도 있다. 타 지역 매장을 이용하던 고객 또한 동일한 개인정보를 토대로 컨설팅과 사후관리를 받을 수 있다.

하이모 관계자는 “업무 때문에 외모에 관심이 많은 직장인 고객들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고려해 여의도에서 60번째 직영점을 열게 됐다”며 “점심시간이나 출퇴근 시간을 이용해 방문하는 타지역 고객도 많을 것”이라 말했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