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의류 PB 데이즈 광고모델로 정아름·비비안 기용

입력 2016-07-29 08:52 수정 2016-07-29 08:52
이마트는 의류 부문 자체브랜드(PB) '데이즈'(Daiz)가 헬스트레이너 정아름과 모델 겸 배우 비비안을 공식 광고모델로 기용했다고 29일 밝혔다.

정아름은 데이즈스포츠, 비비안은 데이즈 광고모델로 활동하며 브랜드 알리기에 나선다는 설명이다.

이들은 오는 30~31일 SK와이번스와 KIA타이거즈의 경기 시구자로 첫 공식활동을 수행한다.

이번 시구는 이마트가 SK 와이번스와 업무제휴를 통해 펼치고 있는 스포츠 마케팅 행사인 '2016 이마트 그린썸머페스티벌'의 일환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팀장은 "앞으로도 새로운 마케팅 시도를 통해 데이즈를 패션 전문브랜드로 알리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