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양금속공업 하장홍 회장, 기업은행 기업인 명예의 전당 입회

입력 2016-07-28 16:10 수정 2016-07-28 16:36

기업은행이 제13회 기업인 명예의 전당 헌액자로 하장홍 신양금속공업㈜ 회장을 선정했다고 28일 발표했다.

기업인 명예의 전당은 회사를 우량 기업으로 성장시켜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인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기업은행이 2004년 시작한 행사다. 명예의 전당 선정위원회가 매년 경영성과와 기술력, 수출실적, 기업가 정신, 사회공헌도 등을 종합 평가해 헌액자를 선발한다.

하장홍 신양금속공업 회장은 1976년 회사를 창립한 이래 알루미늄 가공, 내·외장재 생산분야에서, 자동화 생산설비를 독자 개발하는 등 기술과 품질로 인정받는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기업은행은 하 회장의 동판 부조를 서울 을지로 본점 1층 명예의 전당 기념관에 전시하고, 각종 수수료의 평생 면제 혜택 등을 준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