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김영란법 합헌 결정 다행스러운 일" 환영

입력 2016-07-28 15:42 수정 2016-07-28 15:42
더불어민주당은 28일 헌법재판소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에 대한 합헌 결정을 내린 것과 관련, "다행스러운 일" 이라며 "헌법재판소의 결정을 존중하고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재경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이번 판결로 오랜 논란의 종지부를 찍게 돼 매우 다행" 이라며 "투명하고 공정한 사회로 나가기 위한 법 제정 취지가 다시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남은 일은 법 시행을 통해 공직사회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전체가 부패를 근절하는 것" 이라며 "더민주도 청렴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앞장설 것을 다짐한다"고 강조했다.

이재정 원내대변인 역시 국회 브리핑에서 "이번 결정을 환영한다" 며 "투명한 사회를 만드는 노력은 계속돼야 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