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의 온라인몰 더현대닷컴은 가상현실(VR) 기기를 통해 백화점 매장을 둘러보면서 쇼핑할 수 있는 VR 백화점을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더현대닷컴은 오는 29일 사이트에 'VR스토어'를 정식으로 개장한다. 국내 온라인 쇼핑몰에 VR기술을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VR스토어는 백화점 매장에 VR 기술을 적용, 실제 오프라인 매장을 그대로 옮겨왔다고 전했다. 이에 현실감 있는 매장 진열과 최신 유행을 살펴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란 설명이다.

더현대닷컴은 우선 현대백화점 판교점 5층에 있는 나이키, 아디다스 매장에 도입했다.

더현대닷컴 홈페이지이나 애플리케이션에 들어가 VR스토어에 들어간 후 모바일에 VR기기를 연결하면 매장 전경을 3차원으로 볼 수 있다. 360도로 매장을 둘러볼 수도 있고, 제품을 보면 간단한 제품 정보도 얻을 수 있다.

VR기기가 없는 소비자의 경우 PC와 모바일을 통해 VR스토어에 접속해 실제 매장을 둘러보듯 매장을 살펴보고, 장바구니 등록과 상품 구매를 할 수 있다.
더현대닷컴은 내년에는 개별 상품을 360도로 돌려보는 VR상품을 도입할 계획이다.

또한 2018년에는 상품 설명과 함께 해당 상품과 어울리는 상품을 자동으로 추천해주는 VR서비스를, 2019년에는 백화점을 통째로 옮긴 VR백화점을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더현대닷컴 관계자는 "온·오프라인 연계(O2O) 서비스의 새로운 시도"라며 "현실감 있는 매장 분위기를 전달하기 위해 한 달에 한번씩 매장을 업데이트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