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리베이트 의혹 박선숙·김수민에 '영장 재청구'

입력 2016-07-28 10:23 수정 2016-07-28 10:23
국민의당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을 수사하는 서울 서부지검 형사5부는 사건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박선숙·김수민 의원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재청구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