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4회차 자사주 매입 결의…10월 완료

입력 2016-07-28 09:21 수정 2016-07-28 09:21
삼성전자는 28일 약 1조8000억원 규모의 4회차 자사주 매입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4회차 자사주 매입을 통해 삼성전자는 보통주 99만주, 우선주 23만주를 매입해 소각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0월 총 11조3000억원 규모의 특별 자사주 매입 및 소각 프로그램을 발표했으며 7월 현재 3회차까지 완료됐다. 1~3회차에 걸쳐 보통주 563만주, 우선주 209만주 등 총 9조5000억원 규모의 자사주가 매입 소각됐다.

4회차 자사주 매입은 29일부터 약 3개월간 진행되며 이로써 11조3000억원 규모의 특별 자사주 매입·소각 프로그램은 모두 완료된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