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2,581,00058,000 -2.20%)는 1조800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을 취득 후 소각한다고 28일 공시했다.

취득 내역은 보통주식 99만주 약 1조5100억원, 기타주식 23만주 약 2800억원이다. 취득예상기간은 오는 29일부터 10월 28일까지며, 취득방법은 장내매수다.

사측은 "이익잉여금을 재원으로 자기주식을 취득 후 소각하므로 자본금의 감소는 없다"고 설명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