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걸 전 원내대표가 후보 등록 마지막날인 28일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출마 선언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써 더민주 당권 경쟁은 4파전이 될 전망이다.

더민주는 다음달 27일 치르는 전당대회에서 당 대표 및 최고위원 경선에 나설 후보 등록을 이날 마감한다.

당 대표 후보로는 일찌감치 출마 의사를 밝힌 송영길, 추미애 의원에 김상곤 전 혁신위원장이 합류한 데 이어 이종걸 전 원내대표도 출마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부문별 최고위원 후보로는 전날 전국노인위원장 후보로 송현섭 전국실버위원장과 제정호 전 전국노인위원회 부위원장이 등록했다. 이날 노인위원장 추가 도전자를 포함해 여성위원장·청년위원장 도전자들도 후보 등록을 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