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트로 차기 사장은 누구, 김태호 서울도시철도공사 사장 등 5명 서류심사 통과

입력 2016-07-28 07:43 수정 2016-07-28 07:43
서울메트로 사장에 김태호 서울도시철도공사 사장 등이 지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시 등에 따르면 김 사장 등 5명은 27일 서류심사를 통과했다. 평판 조회를 거친 뒤 다음 달3일 면접을 보게된다.

면접 후 임원추천위원회가 5명 가운데 2∼3명을 복수 추천하면, 박원순 서울시장이 1명을 신임 사장으로 선임하게 된다. 최종 내정자는 서울시 의회의 인사청문회를 거쳐야 한다.

서울메트로 사장직은 5월 이정원 전 사장이 양 공사 책임 통합 무산에 따른 책임을 지고 물러난 뒤 공석이었다. 지난달 9일 사장 모집공고를 내고 지원을 받아 양 공사 전직 임원, 교수, 연구원 등 20여 명의 지원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