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혁 기자 ] 배우 지진희(왼쪽부터), 김희애, 김슬기, 이수민, 스테파니리, 곽시양이 27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주말 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극본 최윤정, 연출 최영훈)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김희애, 지진희, 곽시양, 김슬기, 정수영, 이수민 등이 출연하는 '끝에서 두 번째 사랑'은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5급 공무원 과장 고상식(지진희)과 어떤 일이든 일어나길 바라는 방송사 드라마PD 강민주(김희애)를 통해 40대의 사랑과 삶을 공감있게 그려가는 드라마로 오는 30일 첫 방송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