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더민주 원내대표 "우병우 사퇴안하면 국회가 나설것"

입력 2016-07-26 18:01 수정 2016-07-27 02:50

지면 지면정보

2016-07-27A6면

정가 브리핑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는 26일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8월 초까지 자진 사퇴하지 않으면 국회 차원에서 민정수석의 의혹을 직접 밝히는 절차를 밟겠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정수석의 거취 문제를 너무 오래 끄는 것이 아닌지 우려된다. 나름대로 여러 가지 사정이 있겠지만 공직자로서 빨리 마무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법무부 장관, 검찰총장이 진경준 검사장 비리에 대해 책임을 지고 사퇴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