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원내지도부는 26일 미국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가 배치될 예정인 경북 성주군을 방문한다.

정진석 원내대표와 김광림 정책위의장, 김도읍 원내수석부대표 등 원내지도부와 김영우 국회 국방위원장, 경북 고령·성주·칠곡이 지역구인 이완영 의원 등은 이날 사드가 배치될 성산 포대를 방문한 뒤 성주군청에서 지역민의 의견을 청취한다. 정부에서는 오균 국무조정실 제1차장, 황인무 국방부 차관 등이 동행한다.

이날 방문은 당 원내지도부가 지난 21일 사드 배치에 반대하며 상경 집회에 나선 성주군 주민들과 면담한 이후 결정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