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협동조합 활성화 추진단 구성

입력 2016-07-24 18:29 수정 2016-07-25 01:23

지면 지면정보

2016-07-25A20면

바른경제추진 TF도 신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사진)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의 활력을 회복하고 중소기업이 중심이 되는 시장경제 구축을 위해 ‘협동조합 활성화 추진단’과 ‘바른경제추진 태스크포스팀’을 꾸렸다고 24일 발표했다.

협동조합 활성화 추진단은 상근부회장을 단장으로, 부서장급을 실무인력으로 두고 있다. 올해 도입한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계획을 이행하기 위한 분야별 세부 계획을 수립한다.

경제정책본부장이 팀장을 맡는 바른경제추진 태스크포스팀은 부서장급 인원을 실무 인력으로 구성하고 있다. 시장의 공정성 회복, 공정한 자원배분 유도, 바른시장경제 거버넌스(지배구조) 구축을 위한 세부 과제를 정해 국민 공감대 형성에 나선다.

중기중앙회는 국내 중소기업이 세계적인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려면 공정한 경쟁과 자원분배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판단해 두 조직을 신설했다고 설명했다.

안재광 기자 ahnj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