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한화건설은 한국도로공사가 발주한 서울~세종고속도로 안성~구리 제10공구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세종고속도로 건설공사는 수도권 고속도로망 계획 중 남북의 5축을 완성하는 대규모 국책사업이다. 기존의 경부고속도로와 중부고속도로의 교통량을 분산하고, 수도권과 신도시(세종)를 연계하는 고속도로망을 구축하게 된다. 경기도 구리시에서 시작하여 세종시를 종점으로 하는 총 연장길이 129km 공사로 총 사업비 6.7조 규모의 사업이다.
한화건설이 수주한 서울~세종고속도로 안성~구리 건설공사 제 10공구는 경기도 광주시 직동부터 성남시 중원구 갈현동까지 연결하는 구간이다. 총 길이는 4.246km, 총 공사비는 2998억원 규모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60개월이다.

한화건설의 정인철 토목환경사업본부장은 “사회적 관심이 높은 주요 국책사업에 당사가 주관사로 참여하게 된 것에 큰 의미가 있다” 며 “봉담~송산 고속도로 공사 수주에 이어 이번 서울세종고속도로 공사 수주로 고속도로 건설 분야에서의 입지를 굳히게 됐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