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이크쉑, 1호점 강남점에 공식 오픈…"전날 밤부터 1500명 줄서"

입력 2016-07-22 14:02 수정 2016-07-22 16:03

쉐이크쉑 1호점 강남점 앞에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모습. (사진 = 변성현기자)

SPC그룹이 미국의 클래식 프리미엄 버거 브랜드 '쉐이크쉑'이 국내 1호점 강남점을 22일 공식 오픈했다.

이날 '쉐이크쉑 강남점'엔 전일 밤부터 줄을 선 고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오픈 전 이미 1500명이 넘는 대기자들이 줄을 300m 섰다.


이날 그랜드 오픈 기념 테이프 컷팅식에는 권인태 파리크라상 대표이사를 비롯해 황재복 파리크라상 부사장, 허희수 SPC그룹 마케팅전략실장이 참석했다.

쉐이크쉑의 CEO 랜디 가루티(Randy Garutti)와 컬리너리 디렉터 마크 로사티(Mark Rosati), 글로벌 사업 부사장 마이클 칵(Michael Kark), 마크 리퍼트(Mark Lippert) 주한미국대사 등도 참석했다. 쉐이크쉑은 이날 방문한 고객 선착순 100명에게 기념 티셔츠를 제공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