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올레드TV 마케팅의 일환으로 20일(현지시간)부터 아이슬란드에서 ‘오로라 캠페인’을 시작했다. 올레드TV엔 백라이트가 없어 ‘완벽한 검은색’을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을 강조하기 위해 오로라를 찍어 올레드TV 40대를 이어붙인 화면에 상영했다. 오로라 영상 연출은 아이폰의 ‘밴드게이트’(스마트폰이 휘어지는 현상)를 폭로한 것으로 유명한 유튜브 스타 ‘언박스테라피’가 맡았다.

LG전자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