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는 21일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본사 홈IOT체험관에서 영상 및 음성을 TV, 노트북, 휴대폰으로 실시간 전송할수 있는 IOT헬멧을 선보였다. LTE를 통해 실시간 영상 및 음성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IOT헬멧은 GPS 등을 탑재해 산업 현장을 모니터링하고 근로자의 위치 및 동선을 확인할 수 있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