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금보험공사와 농협중앙회 농촌돕기장터 열어

입력 2016-07-21 15:48 수정 2016-07-21 15:56

예금보험공사와 농협중앙회는 21일 서울 중구 예보 사옥 앞에서 농촌경제 활성화를 위한 ‘행복예감 직거래장터’를 열었다. 이날 장터엔 전국 17개 산지농협이 참여해 한우, 과일, 홍시 등을 할인 판매했다. 곽범국 예보 사장(오른쪽 첫번째)과 신현관 농협중앙회 농경지원본부장(세번째)이 판매직원과 함께 복숭아를 들어보이고 있다.

예보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