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가 운영하는 질스튜어트는 '위시 슈즈' 컬렉션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신제품은 편안한 착용감에 초점을 맞춘 중간 높이 굽과 최근 유행하는 사각코 디자인을 적용했다. 위시 슈즈란 상품명은 좋은 신발이 좋은 곳으로 데려다 준다는 속설에서 따왔다. 소가죽·양가죽 소재에 금색 밑창을 적용했고 3가지 스타일에 10가지의 색상으로 출시했다. 가격은 29만9000~32만9000원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