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농업을 미래성장산업, 수출산업으로 육성해야" … 농업의 6차 산업화 지원할 것

입력 2016-07-20 10:57 수정 2016-07-20 10:57
박근혜 대통령은 20일 "우리 농업을 미래성장산업, 수출산업으로 육성하는 것이 우리에게 주어진 시대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이날 경기도 안성시에서 열린 창조농업센터개소식에 영상메시지를 보내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정보통신기술(ICT), 관광과 서비스산업을 접목해 농업의 부가가치를 높이면서 우리 농촌을 보다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박근혜 대통령은 "정부는 시장개방과 고령화 등 농업이 직면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많은 분이 농업에서 새로운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농업의 6차 산업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펼쳐가고 있다" 며 "전국의 창조경제혁신센터를 통해 농업 창업을 지원하고 세종 창조마을과 같은 스마트팜을 확산시키며 중국, 할랄 등 유망 시장도 적극적으로 개척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