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포미닛 출신 현아가 홀로서기에 나선다.

현아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일 다수 매체를 통해 "현아가 8월 1일 솔로 앨범을 발표한다. 여름을 겨냥한 섹시한 콘셉트의 댄스곡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현아는 지난해 8월 발표한 '빨개요' 이후 약 1년 만에 솔로 신보를 발표하게 됐다. 또한 지난 6월 포미닛 해체 후 처음 내놓는 앨범이기도 하다.

앞서 현아는 포미닛과 트러블메이커에 이어 솔로 가수로도 활약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