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0만원 낮춘 전기차 르노삼성 2017년형 'SM3 ZE'

입력 2016-07-20 18:15 수정 2016-07-21 02:13

지면 지면정보

2016-07-21A17면

르노삼성자동차는 디자인과 편의사양을 개선하고 가격은 오히려 낮춘 전기차 ‘SM3 ZE’ 2017년형 모델을 20일 출시했다.

2017년형 SM3 ZE는 크롬 글로시 블랙 라디에이터 그릴과 LED(발광다이오드) 주간 주행등, 포지셔닝 램프 등이 추가됐다. 한 번 터치로 세 번 자동 깜빡이는 방향지시등 ‘원터치 트리플 턴 시그널’이 전 차종에 기본사양으로 들어갔다. RE 모델에는 시중의 모든 카드를 사용할 수 있는 하이패스 시스템과 전자식 룸미러가 기본 장착되는 등 편의장치가 보강됐다. 르노삼성은 전기차 보급 확대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2017년형 SM3 ZE 가격을 이전보다 최대 190만원 낮췄다. 하위 트림인 SE 모델이 3900만원, 고급 트림 RE 모델이 4100만원이다. 이달 중 차량을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현금 구매 시 100만원 할인, 할부 구매 시 36개월 무이자 혜택을 제공한다.

장창민 기자 cm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174명 35%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317명 65%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