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는 19일 빅데이터 기반의 개인 맞춤형 음악감상 서비스 ‘엠튠’을 선보였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19일 엠넷닷컴과 손잡고 빅데이터 기반의 음악감상 서비스 ‘엠튠’을 선보였다.

이용자의 음악감상 이력을 분석해 매일 자동으로 음악을 추천해준다. 다른 이용자들이 많이 듣는 음악, 시대별 히트곡 등도 선별해준다. 인기 드라마 삽입곡 등 대중의 관심을 반영한 추천 리스트도 제공한다. 안드로이드용 앱(응용프로그램)은 원스토어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아이폰용 앱은 연내 내놓을 계획이다. LG유플러스 가입 고객은 엠튠 이용 때 데이터를 무료로 쓸 수 있다.

이정호 기자 dolp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