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은 19일 모바일뱅킹 서비스인 아이원(i-ONE)뱅크에서 6자리 비밀번호만으로 자금 이체와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출금이 가능한 ‘휙 서비스’(사진)를 출시했다.

아이원뱅크 가입자가 은행에 등록한 휴대폰번호로 본인 인증을 한 뒤 비밀번호를 설정하면 사용할 수 있다. 모든 은행과 증권사 계좌로 돈을 보내거나 받을 수 있다. 휙 서비스를 통한 송금 및 출금 한도는 각각 1일 누적 30만원이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