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기상청은 19일 오전 11시를 기해 의왕, 하남, 이천, 여주 등 경기도 4개 시에 폭염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폭염주의보는 하루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이고 최고열지수(그 날의 최고기온에 습도를 고려해 계산한 값)가 32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내려진다.

기상청 관계자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지역주민은 가급적 낮 시간대 야외활동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